2021.10.13 (수)

  • 맑음동두천 16.3℃
  • 흐림강릉 17.4℃
  • 구름많음서울 20.5℃
  • 맑음대전 18.9℃
  • 흐림대구 18.8℃
  • 구름많음울산 18.4℃
  • 구름조금광주 21.4℃
  • 구름많음부산 19.6℃
  • 구름조금고창 19.6℃
  • 구름많음제주 22.7℃
  • 맑음강화 19.3℃
  • 구름많음보은 16.2℃
  • 맑음금산 15.7℃
  • 흐림강진군 21.1℃
  • 흐림경주시 17.8℃
  • 구름조금거제 20.1℃
기상청 제공

가스公-獨지멘스, 해외 그린수소 개발 협력

그린수소 생산·수소 발전 등 수소사업 MOU 체결
해외 선도기업과 파트너십 구축, 사업역량 강화 UP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14일 독일 지멘스에너지(Siemens Energy, 회장 크리스챤 브루흐)社와 서울 포시즌스 호텔에서 ‘그린수소 생산 및 수소 발전 등 안정적 수소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채희봉 가스공사 사장과 요헨 아이크홀트 지멘스에너지 부회장 등 양사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는 지난 7월 채희봉 사장의 독일 출장을 계기로 전격 성사됐다. 채 사장은 독일 마인츠 에너지파크의 그린수소 생산 및 천연가스 배관 혼입 현장과 지멘스에너지의 수전해(electrolysis) 장비 생산 공장을 방문하고 돌아와 관련 후속 조치를 주문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으로 △국내 대용량 그린수소 생산 및 공급 실증, △수소터빈 발전, △해외 그린수소 생산 및 도입, △수소사업 경쟁력 확보를 위한 기술개발 등 수소사업 전 분야에 대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
지난해 9월 지멘스 그룹으로부터 가스 및 전력 부문을 분할·상장해 출발한 지멘스에너지는 송·배전, 가스 발전, 그리드 안정화 및 저장 등 에너지 밸류체인 전반에 걸쳐 세계를 선도하는 역량을 갖춘 기업으로, 재생에너지*, 수소 생산 등 신재생에너지 사업을 역점 추진하고 있다.
특히 지멘스에너지는 2015년부터 마인츠 에너지파크 실증사업을 통해 풍력 발전과 연계한 PEM** 수전해 방식 수소 생산을 시작으로, 독일·UAE·호주·스웨덴·중국 등에서 활발히 수전해 장비를 설치·운영해 그린 수소를 생산하고 있다.
또한 기존 가스터빈을 수소터빈으로 성공적으로 전환하는 등 세계 최고의 기술과 포트폴리오를 바탕으로 탄소중립과 에너지 전환을 이끌고 있다.
가스공사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수소 분야의 국제 협력관계를 한층 강화함과 동시에 천연가스 배관 내 수소 혼입 및 수소 발전 실증 등을 통해 천연가스 및 수소산업 생태계 발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채희봉 가스공사 사장은 “해외 수소 선도기업과의 글로벌 파트너십 구축으로 해외 그린수소 생산 및 도입을 앞당겨 국가 탄소중립에 적극 기여하고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대표 수소기업으로 자리매김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요헨 아이크홀트 지멘스에너지 부회장도 “양사 기술력에 토대를 둔 전략적 협업은 혁신적인 신사업 분야를 개척하고 급변하는 에너지 시장에서 선두 자리를 더욱 굳건히 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며 “지멘스에너지가 그린수소 사업 개발과 확장을 통해 한국의 탄소 중립 실현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게 돼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권오천 기자 koch3099@hanmail.net


* 풍력 발전회사인 Siemens Gamesa의 지분 67%를 소유하고 있다.
** PEM(Proton Exchange Membrane): 양이온교환막방식

포토이슈



지역뉴스

“코리아컵국제 요트대회 세계적 대회로 개선”
울진군의회는 13일 제252회 임시회를 개최하고 오는 25일까지 13일간 2022년도 군정주요업무보고 청취의 건과 각종 조례안 등을 상정·심의하기로 했다. 이번 임시회 의안 상정에 앞서 장시원 의원은 5분 발언을 통해 “울진군의 5급 이상 여성공무원 수가 1명으로 도내 최저수준으로 양성평등차원에서 인사정책의 개선이 필요하고, 코리아컵 국제 요트대회가 13회째 실시되고 있지만 대회규모가 발전되지 못하고 있다”며 “코리아컵 국제요트 대회는 한국에서 최초 외양요트대회로 각해양지역 부산, 여수, 부안 등은 코리아컵 요트대회를 벤치마킹해 우리군보다 문체부예산을 더 받고있는 실정에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며 “코리아컵국제 요트대회를 세계적인 요트대회인 아메리카컵과 볼보컵 다음으로 대회가 되도록 개선하고 울진군 요트학교를 경북도 환동해 요트학교로 확대개편해 해양인재의 체계적 육성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청내 전화의 연결음 멘트의 순화와 자동녹음기능을 도입하여 직원들의 언어폭력 해소와 민원 응대 개선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했다. 이날 임시회에서는 김창오 의원이 발의한 울진군체력인증센터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안과 집행부에서 제출한 2022년도 울진군

LIFE

더보기
‘불안한 노인운전자’ 대책 시급 행정안전부 2018년 2월말 기준 경북도 노인인구는 경북 전체 인구의 19.21%로 전남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고령자가 많은 지역이며 경찰청 통계자료에 의하면 2017년 경상북도 노인 교통사고는 경북 전체 교통사고의 24.5%를 차지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전체 인구 중 노인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늘어나면서 노인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가 증가하는 원인으로 볼 수 있다. 정부는 2013년부터 65세 이상 고령운전자를 대상으로 교통안전교육을 이수하면 보험료를 5% 할인해 주는 정책을 시행하고 있고 도로교통공단 경북지부에서는 2016년부터 안동경찰서와 협업 매월 1회 상시 교육과 포항 등 찾아가는 노인 교통안전 교육과 인지지각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하지만 교통사고를 일으킨 대부분의 노인운전자는 본인의 운전능력상태 등을 확인할 방법도 없이 생업에 종사하거나 교통안전교육에 관심을 두지 않고 운전을 하고 있어 정부의 의지와는 무관한 실정이다. 이에 최근 부산시는 ‘자동차운전면허증 자진반납 우대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어르신 교통카드 발급’ 이나 지역 내 의료·상업시설 이용 시 최대 50% 할인혜택을 주고 있고 도내 포항면허시험장에서는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