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4 (토)

  • 흐림동두천 15.5℃
  • 흐림강릉 12.6℃
  • 흐림서울 17.6℃
  • 흐림대전 16.0℃
  • 흐림대구 13.7℃
  • 구름많음울산 13.0℃
  • 구름많음광주 17.4℃
  • 구름많음부산 14.2℃
  • 흐림고창 18.8℃
  • 구름많음제주 16.6℃
  • 흐림강화 16.3℃
  • 흐림보은 14.8℃
  • 흐림금산 15.2℃
  • 구름많음강진군 16.1℃
  • 구름많음경주시 13.3℃
  • 구름많음거제 14.6℃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6강 노리던 삼성, 한걸음 주춤

허훈 빠진 KT에 연장패
6위 인천과 2경기 승차
KT, 3연승 5위 자리 굳혀

프로농구 서울 삼성이 6강 플레이오프 경쟁에서 한걸음 처지게 됐다.
삼성은 2일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부산 KT와의 경기에서 연장 접전 끝에 88-93으로 패했다.
최근 2연승으로 6강권을 강하게 압박했던 7위 삼성(19승23패)은 20승 고지를 밟는데 실패하며 6위 인천 전자랜드(21승21패)와의 승차가 다시 2경기로 벌어졌다.
KT(22승20패)는 3연승을 달리며 5위 자리를 굳건히 했다. 주전 포인트가드 허훈이 부상으로 빠진 가운데 거둔 값진 승리였다.
삼성은 아이제아 힉스(24점 8리바운드)와 김동욱(14점 6어시스트), 김준일(14점)이 활약했지만 패배로 웃지 못했다.
특히 4쿼터에서 연이은 3점포로 공격을 이끌었던 베테랑 김동욱이 연장 승부처에서 두 차례 턴오버를 범해 아쉬움을 남겼다.
삼성은 LG와 이관희, 케네디 믹스를 내주고 김시래, 테리코 화이트를 받는 트레이드를 통해 6강 진출을 위한 마지막 불씨를 기대하고 있다.
이날 경기는 6위권에 있는 KT와의 맞대결이었기에 1승 이상의 큰 의미가 있었다. 하지만 승부처 집중력 싸움에서 KT에 밀렸다.
설상가상으로 가드 김시래가 부상으로 빠져 부상 정도에 따라 향후 힘겨운 행보가 예상된다.
한편, KT의 브라운도 연장 막판 부상으로 나가 서동철 감독의 표정을 어둡게 했다.
권도연 기자

포토이슈



지역뉴스


LIFE

더보기
‘불안한 노인운전자’ 대책 시급 행정안전부 2018년 2월말 기준 경북도 노인인구는 경북 전체 인구의 19.21%로 전남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고령자가 많은 지역이며 경찰청 통계자료에 의하면 2017년 경상북도 노인 교통사고는 경북 전체 교통사고의 24.5%를 차지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전체 인구 중 노인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늘어나면서 노인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가 증가하는 원인으로 볼 수 있다. 정부는 2013년부터 65세 이상 고령운전자를 대상으로 교통안전교육을 이수하면 보험료를 5% 할인해 주는 정책을 시행하고 있고 도로교통공단 경북지부에서는 2016년부터 안동경찰서와 협업 매월 1회 상시 교육과 포항 등 찾아가는 노인 교통안전 교육과 인지지각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하지만 교통사고를 일으킨 대부분의 노인운전자는 본인의 운전능력상태 등을 확인할 방법도 없이 생업에 종사하거나 교통안전교육에 관심을 두지 않고 운전을 하고 있어 정부의 의지와는 무관한 실정이다. 이에 최근 부산시는 ‘자동차운전면허증 자진반납 우대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어르신 교통카드 발급’ 이나 지역 내 의료·상업시설 이용 시 최대 50% 할인혜택을 주고 있고 도내 포항면허시험장에서는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