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월)

  • 맑음동두천 15.7℃
  • 맑음강릉 14.6℃
  • 맑음서울 14.2℃
  • 맑음대전 15.0℃
  • 맑음대구 15.0℃
  • 맑음울산 15.1℃
  • 구름조금광주 14.5℃
  • 맑음부산 14.5℃
  • 구름많음고창 14.4℃
  • 맑음제주 12.2℃
  • 맑음강화 11.8℃
  • 맑음보은 12.5℃
  • 맑음금산 14.6℃
  • 구름조금강진군 15.4℃
  • 맑음경주시 15.8℃
  • 맑음거제 15.8℃
기상청 제공

“코로나19 사태 올가을쯤 재확산 될수있다”

김신우 감염병관리지원단장 밝혀
“치료능력 갖추고 장기전 준비”

코로나19 사태가 올 가을쯤 다시 확산될 수도 있다는 의견이 제시됐다. 대구시 김신우 감염병관리지원단장은 26일 오전 브리핑에서 “코로나19 장기전을 준비해야한다”며 “코로나19가 지금 가라앉더라도 외국에서 급속한 확산세를 볼 때 가을이나 후반기에 재확산할 수 있다”고 밝혔다.
또한 “시간을 벌었을 때 중환자를 보는 지역의 능력 및 와상환자를 보는 지역의 능력을 갖춰가야 하는 시점이다”고 덧붙였다.
코로나19 치료 등을 위해 음압병상 및 장기 요양병원 환자들을 입원,이송하기 위한 장소를 확보해야 한다는 의견도 제시됐다.
김 단장은 “현재 일반환자 중 합병증이 있는 분들은 각 대학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인공호흡기 치료를 하는 분들은 3차 의료기관과 대학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인공호흡기 치료가 필요한데 못하는 시절이 있었지만 지금은 아니다”며 “지역에 음압병상 여유가 있어 지역사회에서 해결할 수 있다”고 부연했다.
또 “읍압병상이 없어 10~20명 환자를 이송해야 하는 시절이 있었지만 장기적으로 어렵다는 판단 하에 지역사회에서 음압병상을 넓혀왔다”며 “최근 장기요양병원 확진자 증가로 요양병원 환자를 이송할 곳을 마련 중이다”고 덧붙였다.
특히 권영진 대구시장은 지역의 코로나19 확진자 감소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의료공백을 해결하기 위해 의료진들에게 남아줄 것을 부탁했다.
권 시장은 “지원 나온 인력 중 일부는 돌아갔으나 아직도 확진자가 계속 나오고 있는 병원과 선별진료소의 경우 의료진에게 계속 남아줄 것을 부탁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선별진료소에 근무하는 일부 인력 같은 경우 자발적으로 근무 기간을 연장하기도 했다”며 “따라서 지금 인력이 빠져나가 인력부족 현상이 있다고는 말할 수 없다”고 전했다.
권 시장은 “상황이 바뀌게 되면 어떻게 될지 모르기 때문에 상황을 맞게 관리하고 중앙정부, 대구시의사회와 협의해 상황에 맞게 의료진 지원 등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대구에서는 이날 오전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 26명이 늘었다. 누적 환자 수는 6442명이다.
경북에서는 확진자가 12명이 추가돼 누적 환자 수는 1274명이다. 
김만영 기자

 

포토이슈




LIFE

더보기
‘불안한 노인운전자’ 대책 시급 행정안전부 2018년 2월말 기준 경북도 노인인구는 경북 전체 인구의 19.21%로 전남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고령자가 많은 지역이며 경찰청 통계자료에 의하면 2017년 경상북도 노인 교통사고는 경북 전체 교통사고의 24.5%를 차지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전체 인구 중 노인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늘어나면서 노인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가 증가하는 원인으로 볼 수 있다. 정부는 2013년부터 65세 이상 고령운전자를 대상으로 교통안전교육을 이수하면 보험료를 5% 할인해 주는 정책을 시행하고 있고 도로교통공단 경북지부에서는 2016년부터 안동경찰서와 협업 매월 1회 상시 교육과 포항 등 찾아가는 노인 교통안전 교육과 인지지각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하지만 교통사고를 일으킨 대부분의 노인운전자는 본인의 운전능력상태 등을 확인할 방법도 없이 생업에 종사하거나 교통안전교육에 관심을 두지 않고 운전을 하고 있어 정부의 의지와는 무관한 실정이다. 이에 최근 부산시는 ‘자동차운전면허증 자진반납 우대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어르신 교통카드 발급’ 이나 지역 내 의료·상업시설 이용 시 최대 50% 할인혜택을 주고 있고 도내 포항면허시험장에서는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는